츠미레

내위키
Dennis (토론 | 기여)님의 2020년 5월 18일 (월) 12:03 판
(차이) ← 이전 판 | 최신판 (차이) | 다음 판 → (차이)

つみれ(摘入、抓入)

일본생선완자. 생선을 다진 다음 녹말, 계란과 같은 것들과 섞어 반죽을 만든다. 생선은 전갱이, 정어리, 꽁치와 같은 등푸른 생선이 주로 쓰인다. 동글동글하게 모양을 만들고 이나 전골에 삶는 것이 보통이다. 일본전골이나 , 오뎅에 종종 들어간다. 고기완자의 생선 버전이라 할 수 있다. 닭고기로 비슷하게 만드는 경우도 있으며 토리츠미레(鳥つみれ)라고 부른다.[1]

어묵의 일종으로 볼 수 있지만 보통 어묵은 먼저 튀기거나 굽거나 찐 상태로 모양을 굳혀 놓고 이걸 요리에 응용하는데 반해 츠미레는 반죽 상태에서 바로 전골이나 에다 넣어 삶는 정도의 차이가 있다. 그러나 시중에 제품으로 나와 있는 것은 한 번 삶아서 모양을 굳혀 놓은 것도 있다. 모양도 어묵은 다양하지만 츠미레는 그냥 완자 모양이다.

츠쿠네와도 차이가 있는데 츠쿠네고기를 주 원료로 하는 반면 츠미레는 생선이 주 원료다. 다만 생선과 함께 고기를 약간 넣는 곳도 있다. 또한 츠쿠네에도 넣어 먹지만 꼬치구이로 많이 먹는 반면, 츠미레는 거의 에 넣어 삶는다. 몇몇 전골집에는 반으로 자른 대나무 줄기에 채운 츠미레 반죽을 내 주고 직접 손님이 넣어서 먹도록 하는데, 같이 딸려나오는 작은 주걱으로 눌러 적당한 크기씩 떼어서 국물에 풍덩~! 하면 된다.

일본 말고도 아시아의 여러 나라에서 볼 수 있다. 동남아시아에서는 피시볼이라는 이름으로 국물 요리에 종종 들어가며, 중국에서는 유완(魚丸), 홍콩에서는 유단(魚蛋)이라는 이름으로 종종 볼 수 있다.

각주[편집]

  1. 鳥=닭고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