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햄버거"의 두 판 사이의 차이

내위키
(새 문서: Hamburger. 소고기를 갈아서 뭉쳐 만든 패티를 사이에 끼운 것. 소고기를 사용한 것만 햄버거라고 하고 돼기고기, 닭고기,...)
 
1번째 줄: 1번째 줄:
 
Hamburger.
 
Hamburger.
  
[[소고기]]를 갈아서 뭉쳐 만든 패티를 [[빵]] 사이에 끼운 것. [[소고기]]를 사용한 것만 햄버거라고 하고 [[돼기고기]], [[닭고기]], [[생선]] 같은 재료를 쓴 것은 햄버거 같이 생겨도 [[샌드위치]]로 분류한다. 우리나라는 햄버거처럼 생겼으면 다 햄버거라고 하지만 미국은 꽤 엄격하게 분류해서 [[맥도날드]]나 [[버거킹]] 같은 곳에서도 [[소고기]] 아닌 것은 'sandwich'로 쓰여 있는 것을 볼 수 있다. 보통은 [[양상추]], [[피클]], [[토마토]], [[양파]]와 같은 [[채소]]를 같이 끼워 넣고 [[토마토 케첩]], 바비큐 소스, [[마요네즈]]와 같은 것을 뿌려서 맛을 낸다.
+
줄여서 버거(burger)라고도 부른다. 치즈버거, 피시버거와 같이 앞에 뭔가가 붙을 때에는 '버거'라고 쓴다. [[소고기]]를 갈아서 뭉쳐 만든 패티를 [[빵]] 사이에 끼운 것. [[소고기]]를 사용한 것만 햄버거라고 하고 [[돼기고기]], [[닭고기]], [[생선]] 같은 재료를 쓴 것은 햄버거 같이 생겨도 [[샌드위치]]로 분류한다. 우리나라는 햄버거처럼 생겼으면 다 햄버거라고 하지만 미국은 꽤 엄격하게 분류해서 [[맥도날드]]나 [[버거킹]] 같은 곳에서도 [[소고기]] 아닌 것은 'sandwich'로 쓰여 있는 것을 볼 수 있다. 보통은 [[양상추]], [[피클]], [[토마토]], [[양파]]와 같은 [[채소]]를 같이 끼워 넣고 [[토마토 케첩]], 바비큐 소스, [[마요네즈]]와 같은 것을 뿌려서 맛을 낸다. 치즈하고도 궁합이 아주 잘 맞는다.
  
 
한마디로 [[패스트푸드]]의 왕. 누구나 패스트푸드 하면 가장 먼저 떠올리는 게 햄버거일 정도로 전 세계에서 가장 사랑 받는 [[패스트푸드]]이며 폐쇄적이었던 사회가 개방되는 상징처럼 여기는 게 햄버거와 [[콜라]]일 정도로, 미국의 식문화를 상징하는 음식이기도 하다. 그만큼 [[정크푸드]]로 가장 많이 공격 받는 것도 또 햄버거다.
 
한마디로 [[패스트푸드]]의 왕. 누구나 패스트푸드 하면 가장 먼저 떠올리는 게 햄버거일 정도로 전 세계에서 가장 사랑 받는 [[패스트푸드]]이며 폐쇄적이었던 사회가 개방되는 상징처럼 여기는 게 햄버거와 [[콜라]]일 정도로, 미국의 식문화를 상징하는 음식이기도 하다. 그만큼 [[정크푸드]]로 가장 많이 공격 받는 것도 또 햄버거다.

2020년 11월 18일 (수) 07:13 판

Hamburger.

줄여서 버거(burger)라고도 부른다. 치즈버거, 피시버거와 같이 앞에 뭔가가 붙을 때에는 '버거'라고 쓴다. 소고기를 갈아서 뭉쳐 만든 패티를 사이에 끼운 것. 소고기를 사용한 것만 햄버거라고 하고 돼기고기, 닭고기, 생선 같은 재료를 쓴 것은 햄버거 같이 생겨도 샌드위치로 분류한다. 우리나라는 햄버거처럼 생겼으면 다 햄버거라고 하지만 미국은 꽤 엄격하게 분류해서 맥도날드버거킹 같은 곳에서도 소고기 아닌 것은 'sandwich'로 쓰여 있는 것을 볼 수 있다. 보통은 양상추, 피클, 토마토, 양파와 같은 채소를 같이 끼워 넣고 토마토 케첩, 바비큐 소스, 마요네즈와 같은 것을 뿌려서 맛을 낸다. 치즈하고도 궁합이 아주 잘 맞는다.

한마디로 패스트푸드의 왕. 누구나 패스트푸드 하면 가장 먼저 떠올리는 게 햄버거일 정도로 전 세계에서 가장 사랑 받는 패스트푸드이며 폐쇄적이었던 사회가 개방되는 상징처럼 여기는 게 햄버거와 콜라일 정도로, 미국의 식문화를 상징하는 음식이기도 하다. 그만큼 정크푸드로 가장 많이 공격 받는 것도 또 햄버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