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쿠오카공항역"의 두 판 사이의 차이

내위키
1번째 줄: 1번째 줄:
 
福岡空港駅。
 
福岡空港駅。
  
[[일본]] [[후쿠오카현]] [[후쿠오카시]] [[하카타구]]에 있는 [[후쿠오카시]] 지하철 공항선의 역. 공항선 종착역으로 이름처럼 [[후쿠오카공항]]에 있으며, [[후쿠오카공항]] 국내선 터미널과 연결되어 있다. 다만 지하 통로로 연결되어 있는 것은 아니고 밖으로 나가면 바로 터미널 청사로 들어가는 문이 있다. [[하카타역]]에서 단 두 정거장, 후쿠오카 최대 번화가로 꼽히는 [[텐진역]]과는 단 다섯 정거장밖에 안 되는 편리한 접근성을 자랑하기 때문에 많은 공항 이용객들이 지하철을 이용한다. 공항선이 [[JR]] 치쿠히선과 연결되어 있어서 멀게는 [[카라츠시]]까지도 환승 없이 갈 수 있다. 다만 1시간에 한두 번 정도로 뜸하다.
+
[[일본]] [[후쿠오카현]] [[후쿠오카시]] [[하카타구]]에 있는 [[후쿠오카시]] 지하철 공항선의 역. 공항선 종착역으로 이름처럼 [[후쿠오카공항]]에 있으며, [[후쿠오카공항]] 국내선 터미널과 연결되어 있다. 다만 지하 통로로 연결되어 있는 것은 아니고 밖으로 나가면 바로 터미널 청사로 들어가는 문이 있다. [[하카타역]]에서 단 두 정거장, [[후쿠오카]] 최대 번화가로 꼽히는 [[텐진역]]과는 단 다섯 정거장밖에 안 되는 편리한 접근성을 자랑하기 때문에 많은 공항 이용객들이 지하철을 이용한다. 공항선이 [[JR]] 치쿠히선과 연결되어 있어서 멀게는 [[카라츠시]]까지도 환승 없이 갈 수 있다. 다만 니시카라츠역까지 가는 열차는 1시간에 한두 번 정도로 뜸하며 대부분은 메이노하마역 또는 치쿠젠마에바루역까지만 간다.
  
국제선을 탈 경우에는 바깥으로 나가서 조금 걸어가면 셔틀버스 정류장이 나온다. 따라서 국제선을 탈 때에는 지하철로 후쿠오카공항역까지 가는 시간에 더해서 셔틀버스 기다리는 시간 + 셔틀버스 타고 가는 시간까지 계산할 필요가 있다. 대략 15~20분 정도 더 잡으면 충분하다. 국제선 터미널 쪽으로도 역이 생기면 좋겠지만 노선이 활주로 끄트머리를 끼고 크게 커브를 도는 모양이라 국제선 터미널과는 너무 멀어서 역이 생길 전망은 없어 보인다. 국제선 터미널에서는 버스로 [[하카타역]]이나 텐진까지 곧바로 가는 방법도 있지만 도로 사정에 영향을 많이 받는 데다가 요금도 500엔으로 지하철보다는 비싸므로 여전히 지하철을 이용하는 사람들이 많은 편이다.
+
국제선을 탈 경우에는 바깥으로 나가서 조금 걸어가면 무료 셔틀버스 정류장이 나온다. 따라서 국제선 터미널로 갈 때에는 지하철로 후쿠오카공항역까지 가는 시간에 더해서 셔틀버스 기다리는 시간 + 셔틀버스 타고 가는 시간까지 계산할 필요가 있다. 대략 15~20분 정도 더 잡으면 충분하다. 국제선 터미널 쪽으로도 역이 생기면 좋겠지만 노선이 활주로 끄트머리를 끼고 크게 커브를 도는 모양이라 국제선 터미널과는 너무 멀어서 역이 생길 전망은 없어 보인다. 국제선 터미널에서는 버스로 [[하카타역]]이나 텐진까지 곧바로 가는 방법도 있지만 도로 사정에 영향을 많이 받는 데다가 요금도 500엔으로 지하철보다는 비싸므로 여전히 지하철을 이용하는 사람들이 많은 편이다.
  
 
참고로 국제선 터미널에서 직선 거리로는 다음 역인 히가시히에역(1.3 km)이 후쿠오카공항역(1.4 km)보다 더 가깝다.
 
참고로 국제선 터미널에서 직선 거리로는 다음 역인 히가시히에역(1.3 km)이 후쿠오카공항역(1.4 km)보다 더 가깝다.

2019년 1월 8일 (화) 19:58 판

福岡空港駅。

일본 후쿠오카현 후쿠오카시 하카타구에 있는 후쿠오카시 지하철 공항선의 역. 공항선 종착역으로 이름처럼 후쿠오카공항에 있으며, 후쿠오카공항 국내선 터미널과 연결되어 있다. 다만 지하 통로로 연결되어 있는 것은 아니고 밖으로 나가면 바로 터미널 청사로 들어가는 문이 있다. 하카타역에서 단 두 정거장, 후쿠오카 최대 번화가로 꼽히는 텐진역과는 단 다섯 정거장밖에 안 되는 편리한 접근성을 자랑하기 때문에 많은 공항 이용객들이 지하철을 이용한다. 공항선이 JR 치쿠히선과 연결되어 있어서 멀게는 카라츠시까지도 환승 없이 갈 수 있다. 다만 니시카라츠역까지 가는 열차는 1시간에 한두 번 정도로 뜸하며 대부분은 메이노하마역 또는 치쿠젠마에바루역까지만 간다.

국제선을 탈 경우에는 바깥으로 나가서 조금 걸어가면 무료 셔틀버스 정류장이 나온다. 따라서 국제선 터미널로 갈 때에는 지하철로 후쿠오카공항역까지 가는 시간에 더해서 셔틀버스 기다리는 시간 + 셔틀버스 타고 가는 시간까지 계산할 필요가 있다. 대략 15~20분 정도 더 잡으면 충분하다. 국제선 터미널 쪽으로도 역이 생기면 좋겠지만 노선이 활주로 끄트머리를 끼고 크게 커브를 도는 모양이라 국제선 터미널과는 너무 멀어서 역이 생길 전망은 없어 보인다. 국제선 터미널에서는 버스로 하카타역이나 텐진까지 곧바로 가는 방법도 있지만 도로 사정에 영향을 많이 받는 데다가 요금도 500엔으로 지하철보다는 비싸므로 여전히 지하철을 이용하는 사람들이 많은 편이다.

참고로 국제선 터미널에서 직선 거리로는 다음 역인 히가시히에역(1.3 km)이 후쿠오카공항역(1.4 km)보다 더 가깝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