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이"의 두 판 사이의 차이

내위키
 
(같은 사용자의 중간 판 하나는 보이지 않습니다)
1번째 줄: 1번째 줄:
음식을 불에 구워 익힌 것. 인류 역사에서 가장 오래된 조리법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기름이나 끓는 물 같은 재료가 반드시 필요한 것도 아니고 그냥 꼬챙이애 꿰기만 해도 구울 수 있고 [[군고구마]]처럼 불 아래에 묻어만 놓아도 되니 인류가 불을 다루는 법을 터득하면서 가장 먼저 깨달은 방법이 구이였을 것은 당연한 이야기.
+
음식을 불에 구워 익힌 것. 인류 역사에서 가장 오래된 조리법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기름이나 끓는 물 같은 재료가 반드시 필요한 것도 아니고 그냥 꼬챙이에 꿰어 불 위에 놓기만 해도 구울 수 있고 [[군고구마]]처럼 불 아래 모래에 파묻어만 놓아도 되니 가장 원시적인 도구로도, 혹은 그조차 없을 때에도 가능한 조리법인지라 인류가 불을 다루는 법을 터득하면서 가장 먼저 깨달은 방법이 구이였을 것은 당연한 이야기. 이후 인류 기술의 발전으로 다양한 형태의 구이들이 등장했다. 석쇠나 프라이팬, 그릴 같은 조리도구를 사용하는 방법이 등장했고, 숯불이나 가스불을 비롯해서 불의 종류도 다양하게 발전해 나가면서 이들의 특성을 살리는 구이도 발달해 나갔다. 특히 숯불구이는 숯불 특유의 연기향과 강한 열로 구이 요리를 정말 다양하게 발전시키는데 공헌했다. 더 나아가 불가마나 오븐처럼 전체적으로 고른 열을 사용해서 굽는 방법도 발달했다.
  
불에 구움으로써 소화의 부담을 더는 것은 물론 살균 효과로 음식과 관련한 각종 질병을 줄일 수 있게 되었다. [[마이야르 반응]]에 따라 맛이 좋아지는 건 덤.
+
불에 구움으로써 소화의 부담을 더는 것은 물론 살균 효과로 음식과 관련한 각종 질병을 줄일 수 있게 되었다. [[카라멜화]]나 [[마이야르 반응]]에 따라 맛이 좋아지는 건 덤. 대신 열에 약한 영양소들이 파괴되는 문제가 있다. 대표적인 게 비타민 C.
  
고기, 채소나 과일, 곡물, 해산물을 비롯해서 어떤 재료든 구이로 먹을 수 있다. 곡물도 [[옥수수]]처럼 구워먹는 방법으로 발달한 것들이 있고 뻥튀기도 알고 보면 구이의 일종이다. 과일도 [[바나나]]처럼 동남아시아에서 아주 인기 있는 구이가 있다. [[사과]]도 구워서 [[디저트]]로 먹는 방법이 발달해 있고.
+
[[고기]], [[채소]]나 [[과일]], 곡물, [[해산물]]을 비롯해서 어떤 재료든 구이로 먹을 수 있다. 구이하면 가장 인기가 많은 건 [[고기구이]]나 [[생선구이]]지만 곡물도 [[옥수수]]처럼 구워먹는 방법으로 발달한 것들이 있고 콘플레이크는 미국은 물론 세계적으로 사랑 받는 아침식사용 옥수수 구이다. 뻥튀기도 알고 보면 구이의 일종이다. 과일도 [[바나나]]처럼 동남아시아에서 아주 인기 있는 구이가 있다. [[사과]]도 구워서 [[디저트]]로 먹는 방법이 발달해 있고.
 +
 
 +
[[빵]]이나 [[과자]]도 [[오븐]]에 구워서 만드는 방법이 주종을 이루고 있다. [[피자]] 역시 [[오븐]]에 구워 만드는 음식으로 아래에 밀가루 도우가 있으므로 굳이 우기자면 [[빵]]의 일종이라고 할 수도 있다. 물론 이런 것들을 구워 만든다고는 해도 구이라는 말은 쓰지 않는다.

2019년 1월 13일 (일) 23:32 기준 최신판

음식을 불에 구워 익힌 것. 인류 역사에서 가장 오래된 조리법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기름이나 끓는 물 같은 재료가 반드시 필요한 것도 아니고 그냥 꼬챙이에 꿰어 불 위에 놓기만 해도 구울 수 있고 군고구마처럼 불 아래 모래에 파묻어만 놓아도 되니 가장 원시적인 도구로도, 혹은 그조차 없을 때에도 가능한 조리법인지라 인류가 불을 다루는 법을 터득하면서 가장 먼저 깨달은 방법이 구이였을 것은 당연한 이야기. 이후 인류 기술의 발전으로 다양한 형태의 구이들이 등장했다. 석쇠나 프라이팬, 그릴 같은 조리도구를 사용하는 방법이 등장했고, 숯불이나 가스불을 비롯해서 불의 종류도 다양하게 발전해 나가면서 이들의 특성을 살리는 구이도 발달해 나갔다. 특히 숯불구이는 숯불 특유의 연기향과 강한 열로 구이 요리를 정말 다양하게 발전시키는데 공헌했다. 더 나아가 불가마나 오븐처럼 전체적으로 고른 열을 사용해서 굽는 방법도 발달했다.

불에 구움으로써 소화의 부담을 더는 것은 물론 살균 효과로 음식과 관련한 각종 질병을 줄일 수 있게 되었다. 카라멜화마이야르 반응에 따라 맛이 좋아지는 건 덤. 대신 열에 약한 영양소들이 파괴되는 문제가 있다. 대표적인 게 비타민 C.

고기, 채소과일, 곡물, 해산물을 비롯해서 어떤 재료든 구이로 먹을 수 있다. 구이하면 가장 인기가 많은 건 고기구이생선구이지만 곡물도 옥수수처럼 구워먹는 방법으로 발달한 것들이 있고 콘플레이크는 미국은 물론 세계적으로 사랑 받는 아침식사용 옥수수 구이다. 뻥튀기도 알고 보면 구이의 일종이다. 과일도 바나나처럼 동남아시아에서 아주 인기 있는 구이가 있다. 사과도 구워서 디저트로 먹는 방법이 발달해 있고.

이나 과자오븐에 구워서 만드는 방법이 주종을 이루고 있다. 피자 역시 오븐에 구워 만드는 음식으로 아래에 밀가루 도우가 있으므로 굳이 우기자면 의 일종이라고 할 수도 있다. 물론 이런 것들을 구워 만든다고는 해도 구이라는 말은 쓰지 않는다.